In Joon We Trust!
beginning in 2002.5.14
at freechal
since 2002.10.5

0720supporters@hanmail.net


이제 조금 실감이 납니다. 2014.09.17 15:57

토토로
댓글 : 4 조회 수 : 2377 추천 수 : 0



그들이 다섯이 되어 돌아오는 기적같은 일이 일이나도,

국제우편으로 받아본 8집을 아무리 들어도,

참 실감이 안났었는데....

유희열의 스케치북을 보고 울고 있는 저를 발견하고, 앵콜콘서트 티켓팅에 두 주먹 불끈 쥐고 참전했어요.

저는 외국에서 티켓팅을 하느라 예상대로...결제창 구경도 못했는데, 다행히 한국에 있는 오빠가 한자리 겨우 구했다고 하네요,

그러고나니... 급 실감이 나는거예요...

아직도 저는 god가 마지막 콘서트 앵콜공연에서 울면서 헤어졌던 그 모습 그대로 눈에 박혀있어서

그들을 다시 만나게되면 어떻게 인사를 건네야 할지도 모르겠는데,

어쨌거나 다시 만날 수 있게 됐네요..


참 신기합니다...

네 남자와 함께하는 '데뷰 30주년 디너파티' 가 제가 바랄 수 있는 최대치라고 생각했었는데...

8집 정규앨범이라니요... 전국투어라니요... 주경기장 앵콜 콘서트라니요.....

지금이 2014년인 맞는건지.. 2001년이 아닌건지......

해피엔딩이 뻔한 동화책 속에서나 일어날 것 같던 일들이 god와 우리들에게 일어난것 같아요.


다시 한번 돌아와준 다섯 남자들에게 고맙고,

항상 그들이 돌아올 수 있도록 자리를 준비해놓고 기다려준 팬분들께도 감사하고,

제 아이디를 지우지 않고 남겨둬주신 운영자분들께도 감사드려요. ^^

(딱 한번이었지만, 제가 오프라인에서 마지막으로 뵜던 팬분들이라 0720은 잊을 수가 없었어요...... 다들 건강하시죠?)



이제 비행기표를 예매하고, 그들을 만나러갈 준비를 해봅니다. (한달하고도 일주일을 어찌 기다릴 수 있을지...)




Me2day Yozm
  1. 문서정보
  2. 이 게시물을...
    Inside Community
Comment '4'
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.
  • from. 쭌보조개호   on 2014.09.18 14:36
    아직 한달하고도 일주일이 남았지만 손꼽아 기다리는 재미로 스트레스도 덜 받고 시간도 금새 갈 것 같아요. 멀리서 조심히 오세요~~~
  • from. 박삐약   on 2014.09.19 12:32
    오실때 조심히 오세요! 주경기장에서 만나요!ㅎㅎ
  • from. 깊은사랑   on 2014.09.19 14:51
    멀리서도 이렇게 god를 보러 오시는 분들이 계시다는 사실이 참 감사하네요.
    오랜 세월이 흘러 각자 자신들의 삶에 열중하시느라 어쩌면은 어린시절의 한가지 추억으로 그냥 밀어둘 수도 있는 대상이 아이돌이고 스타인데, 이제 god와 우리는 정말 스타와 팬의 사이를 넘어선 것 같은 기분이 들어요. 준형씨 늘 말씀하시는대로 한가족인 것이죠. 다시 돌아와준 그 분들도 대단하고, 이렇게 맞이해주시는 팬들도 대단하셔요. 그들 중 한사람이 제 자신인 것도 뿌듯하고요. 참 여러가지를 느끼고 경험하게 해주시는 우리 가족들을 사랑합니다.
    한달쯤이야 금방 지나갈 거예요. 즐거운 마음으로 함께 기다려요~~~
  • from. 마른돼지   on 2014.10.27 00:22
    어디서 오셨기에 비행기를.. 앙콘은 재밌게 보셨는지.. 뭐 다 아는 한 부분만 빼고 너무 좋았죠~ㅎㅎ 자주있었으면 좋겠어요. 이런 날이~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0720 회원규칙('15.06.30) 깊은사랑 2011.10.05 35562
공지 FREEBOARD : 자유게시판 깊은사랑 2011.10.05 38014
211 오늘 저희아들 두돌이예요 [2] 행복의장소 2014.12.20 2285
210 제가 0720과 함께한 지 벌써 10년이 됐어요. [2] file 웃으며살자 2014.11.17 2586
209 god, 축하해요. 그리고 사랑해요. [6] 깊은사랑 2014.11.14 2564
208 왜 항상 같이 우는 걸까요... [2] 붉은발까마우지 2014.11.12 2340
207 이제서야 글쓰네요! [2] file 0113GW 2014.11.01 2571
206 아직..여전히 꿈같은 요즘 [1] 천상 2014.10.29 2576
205 [공지] 2014 SIA 참석자 명단 [5] file 깊은사랑 2014.10.27 2567
204 폰으로 들어와보니 .. [2] 연v 2014.10.27 2568
203 시상식이라뇨ㅠㅠㅠ [1] 박삐약 2014.10.27 2442
202 [공지] 2014 STYLE ICON AWARDS(SIA)에 함께 하실 0720 여러분을 모시고자 합니다.(마감) 깊은사랑 2014.10.27 2699
201 god콘서트를 다녀와서 느낀 개인적인 생각.. [1] 윤이현 2014.10.27 2586
200 꿈 같았던 앙코르콘서트... [3] 붉은발까마우지 2014.10.26 2385
199 준형씨의 시대가 됐어요. [3] 솔로 2014.10.23 2473
198 SNL 정말 재미있게 잘 보았습니다. [2] 스곰이 2014.10.19 2464
197 10월25일 앵콜콘서트에 현수막을 답니다. [2] file 깊은사랑 2014.10.14 2553
196 박준형..... 그분에 관해... [1] 깊은사랑 2014.10.14 2372
195 오늘은 우리들의 보금자리 0720의 12주년 입니다. [5] 한민윤 2014.10.05 2327
194 10월 5일은 0720의 12주년이 되는 날입니다. [5] 깊은사랑 2014.10.02 2453
193 어안이 벙벙한 하루... [3] ANN 2014.10.01 2309
» 이제 조금 실감이 납니다. [4] 토토로 2014.09.17 2377

XE Login